444우측 패널 내용

“TV 용도 다양해진 요즘 ‘수신료 강제징수’는 시대 역행”

이미지 원문 보기

- ‘수신료 거부 집회’ 주도 김종문 납부거부운동본부장

“KBS 시청하지 않는 이용자까지

수신료 걷으면 기술 발전 역행

지금의 KBS 공정보도 하지 않아”

0
0

이전자료
자료가 없습니다.

다음자료
자료가 없습니다.


댓글쓰기 - 로그인한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.   로그인
올해 kbs가 제일 잘한 일.
나훈아 컨서트.
시청료 거부 몇달 유예할겨.

더 보 기

  • 1